담임목사
> 교회소개 > 담임목사
2011.11.16 23:32

가까이 계신 하나님

조회 수 1891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Extra Form

가까이 계신 하나님

 

"우주와 그 가운데 있는 만물을 지으신 하나님께서는 천지의 주재시니 손으로 지은 전에 계시지 아니하시고 또 무엇이 부족한 것처럼 사람의 손으로 섬김을 받으시는 것이 아니니 이는 만민에게 생명과 호흡과 만물을 친히 주시는 이심이라" (사도행전 17:24~25)

 

이 편지를 읽고 있는 지금 이 순간에도 하나님께서는 당신이 숨쉴 수 있도록 공기를 공급하고 계신다. 당신이 컴퓨터를 켤 때나 직장에서 일을 할 때도, 무엇을 할 때나 마찬가지다. 그래서 바울은 "우리가 그를 힘입어 살며 기동하며 존재하느니라"(17:28)라고 말했다. 다시 말해 우리는 하나님 안에서 살고 움직이고 존재하는 것이다. 하나님께서 우리와 늘 함께 하신다는 사실이 놀랍지 않은가?

 

그런데 더 놀라운 사실은 이것이다. 바울은 27절에서 계속해서 이렇게 말한다. "이는 사람으로 혹 하나님을 더듬어 찾아 발견하게 하려 하심이로되 그는 우리 각 사람에게서 멀리 계시지 아니하도다." 우리 각 사람과 함께 계시는데, 멀리 계시지 않는다는 것이다. 우리와 아주 가까운 곳에 계시다는 것이다.

 

얼마나 놀라운 일인가! 우리는 하나님을 더듬어 찾아 발견할 수 있는 것이다. 심지어 어둠 속에서도 우리는 하나님을 발견할 수 있다. 그리고 하나님께서는 지금도 우리에게 속삭이고 계신다. 그렇다면 더 이상 더듬어 찾을 필요가 없지 않은가? 이렇게 가까이 계시다면 차라리 돌아서서 그를 껴안는 것이 더 낫지 않은가?

 

이것이 바로 우리가 하나님께 예배 드릴 때 우리가 행하는 것이다. 우리는 예배 드릴 때 하나님께서 그곳에 임하신다. 우리는 하나님을 매우 높은 어떤 곳으로부터 내려오게 할 필요가 없다. 그리고 우리 역시 그곳으로 올라가려고 노력할 필요가 없다. 우리는 단지 돌아서서 처음부터 그곳에 계셨던 하나님을 껴안기만 하면 된다.

 

하나님께서는 당신의 삶 속에서 늘 함께 하셨다. 이 사실을 깨닫기 바란다. 분명한 진리에 눈을 열어 하나님을 경배하기 바란다. 하나님께서는 너무나 오랫동안 그곳에, 당신 곁에 계셨으며, 결코 침묵하지도 않으셨다. 하나님께서는 지금도 당신의 삶 속에, 당신 가까이 계시며, 당신에게 속삭이고 계신다. 돌아서서 그분을 껴안기를 바란다.

 

오늘 이렇게 기도하라. "하나님, 하나님께서 항상 저와 함께 하심을 제가 압니다. 제가 숨쉬는 이 공기 중에도 주님께서 계심을 압니다. 혼자서 살아간다고 생각했던 잘못을 용서해 주십시오. 당신에 대해 알지 못한 채 내 자신의 인생을 내 스스로 결정하고 움직일 수 있다고 생각했던 잘못을 용서해 주십시오. 이제 제 삶 속에 당신이 얼마나 중요한 존재인지 깨달았습니다. 내가 당신에게 중요한 존재라는 사실에 놀랍고 감사를 드립니다. 오늘 제 눈을 당신에게 돌릴 수 있도록 붙잡아 주옵소서. 내 마음에 하나님의 나라가 임하게 도와 주시옵소서."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6 지금 당장 하라! 변임수목사 2012.02.26 2942
25 낙심을 정복하라. 변임수목사 2012.02.13 1753
24 고통속에서 진주를 발견하십시오! 변임수목사 2012.02.05 1831
23 감사하십시오! 변임수목사 2012.01.29 2803
22 지금은 사랑할 때 변임수목사 2012.01.22 2912
21 하나님의 음성을 듣는 법 변임수목사 2012.01.15 1935
20 인생의 승리자가 되는 비결 변임수목사 2012.01.08 2553
19 성숙을 추구하십시오. 변임수목사 2012.01.01 2864
18 듣기의 달인이 되라. 변임수목사 2011.12.27 2492
17 우리의 계획은 얼마나 효과적인가? 변임수목사 2011.12.20 1984
16 하나님의 뜻을 분별하는 법 변임수목사 2011.12.11 2325
15 비전은 희생을 필요로 합니다. 변임수목사 2011.12.04 2096
14 하나님의 음성을 듣는 법 변임수목사 2011.12.02 2562
13 칭찬의 힘 변임수목사 2011.11.20 2707
» 가까이 계신 하나님 변임수목사 2011.11.16 1891
11 기쁨은 선물이다. 변임수목사 2011.11.08 1920
10 가정을 전도 합시다. 변임수목사 2011.10.30 2921
9 아버지 되시는 하나님 변임수목사 2011.10.28 2669
8 온전한 신앙생활 변임수목사 2011.10.15 2857
7 비판하지 말라. 변임수목사 2011.10.09 2005
Board Pagination Prev 1 ... 2 3 ... 4 Next
/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