담임목사
> 교회소개 > 담임목사
2012.09.09 13:09

만남을 가꾸십시오.

조회 수 2655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Extra Form

만남을 가꾸십시오.

우리는 날마다 많은 사람들을 만나면서 살아가게 됩니다. 잠깐 스쳐가는 만남도 있고, 오랫동안 관계를 맺도록 만들어주는 의미 있는 만남도 있습니다. 참으로 감사한 만남도 있지만 저 사람은 만나지 않았더라면...”하는 만남도 있을 것입니다. 그러나, 어떤 만남이든 우리에게 우연한 만남은 없습니다. 다만 섭리적인 만남이 있을 뿐입니다.

인생의 참다운 의미는 만남에 있습니다. 만남은 기쁨의 원천이며 사랑의 매개체입니다. 만남은 사막의 오아시스와 같아서 우리의 갈증을 해갈시켜 줍니다. 우리의 삶에 풍성함을 안겨주고, 안식을 줍니다. 사막을 거쳐 머나먼 여행을 하고 있는 나그네에게는 다시 일어서서 먼 길로 떠날 수 있는 힘을 제공해 주기도 합니다. 만남은 삶에 환희를 주고, 생에 맛을 더해 줍니다. 그러나 때로, 만남이 우리의 아픔과 상처의 원인이 되기도 합니다.

사실 만남보다 더 중요한 것은 그 만남을 어떻게 가꾸느냐 하는 것입니다. 한 번의 만남이 우리의 생애를 변화시키기도 합니다. 한순간의 만남이 영원의 운명을 결정짓기도 합니다. 만남은 선택과 결단을 통해서 이루어집니다. 좋은 만남은 원함으로만 되는 것이 아니라 선택으로 되는 것입니다. 이토록 소중한 만남이 친밀함이라는 열매를 맺기 위해서는 많은 노력이 필요합니다. 만남이 그토록 아름답고 중요한 것만큼이나 잘못된 만남과 잘 가꾸지 못한 만남은 우리에게 엄청난 아픔과 고통을 가져다주곤 합니다.

정원사가 없는 정원은 없습니다. 가꾸지 않은 정원은 이미 정원이 아닙니다. 단지 잡초만 무성할 뿐입니다. 정원은 가꿀수록 아름답습니다. 정원을 가꾸는 사람의 눈에는 비전이 있습니다. 정원을 가꾸는 사람의 눈에는 씨앗을 뿌리면서 아름다운 꽃동산을 봅니다. 씨앗을 심으면서 아름다운 꽃을 보고, 꽃 내음을 맡을 수 있는 사람이 훌륭한 정원사입니다. 탁월한 정원사의 특징은 매일 정성을 다해 사랑을 가지고 정원을 가꾼다는 것입니다. 만남을 가꾼다는 것은 정원을 가꾸는 것과 같습니다. 좋은 만남, 축복된 만남, 열매 맺는 만남이 되기 위해서는 정원을 가꾸듯이 정성을 다해 가꾸어야 합니다.

이번 한 주간 우리에게 주신 만남을 가꾸기 위해 다음과 같은 사실들을 기억해 보십시오.

겸손하십시오.

만남을 통해 배우기를 힘쓰십시오.

서로의 모습을 있는 그대로 인정하십시오.

서로의 필요를 채워주기 위해 노력하십시오.

좋은 만남을 추구하십시오.

이미 주어진 만남을 아름답게 가꾸기로 작정하십시오.

여러분은 어떤 사람들을 만나고 있습니까? 그리고 그 만남은 아름답게 가꾸어지고 있습니까? 귀한 만남은 우리의 인생을 빛나게 만들어 줍니다. 아름다운 만남의 축복이 넘치는 한 주간이 되시기를 바랍니다.

철이 철을 날카롭게 하는 것 같이 사람이 그 친구의 얼굴을 빛나게 하느니라”(27:17)

예수님의 작은 노예가 되고 싶은 변임수 목사가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66 브라가의 골짜기 변임수목사 2012.12.23 3305
65 고난 중의 피난처 변임수목사 2012.12.09 2807
64 하나님의 뜻을 분별하는 방법 변임수목사 2012.12.02 2956
63 불완전한 이들을 다루시는 하나님의 방법 변임수목사 2012.11.25 2847
62 성공적으로 자신을 경영하십시오. 변임수목사 2012.11.18 2713
61 불평불만을 그만 두라. 변임수목사 2012.11.11 2862
60 실패를 두려워 말라. 변임수목사 2012.11.04 2960
59 감사 하십시오 변임수목사 2012.10.28 2144
58 균형 잡힌 삶을 살고 있습니까? 변임수목사 2012.10.21 2979
57 기독교는 죄 사함과 생명을 주는 종교 변임수목사 2012.10.07 1911
56 어려운 문제 속에서 믿음으로 사는 비결 변임수목사 2012.09.30 2871
55 당신은 변명에 익숙한 사람이 아닙니까? 변임수목사 2012.09.23 2146
54 미래를 준비하는 법 변임수목사 2012.09.16 1887
» 만남을 가꾸십시오. 변임수목사 2012.09.09 2655
52 피곤을 이기고 활력을 되찾으려면 변임수목사 2012.09.02 2690
51 현명한 판단을 위한 여덟 가지 원리 변임수목사 2012.08.26 2159
50 무엇을 염려하십니까? 변임수목사 2012.08.19 2451
49 당신은 무슨 생각을 하십니까? ② 변임수목사 2012.08.12 2016
48 당신은 무슨 생각을 하십니까? 변임수목사 2012.08.05 2056
47 당신의 감정이 상처를 입을 때...! 변임수목사 2012.07.29 2006
Board Pagination Prev 1 2 3 ... 4 Next
/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