담임목사
> 교회소개 > 담임목사
2012.10.28 13:59

감사 하십시오

조회 수 2144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Extra Form

감사 하십시오

세상에서 가장 위대한 말은 감사합니다.”라는 말일 것입니다. “감사합니다.”라는 한 마디가 행복한 관계를 만들어줍니다. “감사합니다.”라는 말 한마디가 자신의 가슴을 따뜻하게 하고 상대방의 가슴을 훈훈하게 합니다. 감사하는 마음을 가지고 사는 사람은 부정적인 환경을 축복의 환경으로 바꾸는 힘이 있습니다. 토마스 에디슨이 긴 여행을 할 때의 일입니다. 발명을 위해서 온 시간을 바치는 사람이라서 여행 중에도 기차 안에 작은 실험실을 만들어놓고 연구를 하고 있었습니다. 그런데, 기차가 요동을 치는 바람에 시약병이 하나 떨어져 연구실에 불이 나고 말았습니다. 그 바람에 그간에 연구해오던 자료가 다 타버렸습니다. 자신도 위험하게 되었을 때 차장이 달려와서 그를 차창 밖으로 내던졌습니다. 덕분에 목숨은 간신히 건졌지만 그 일로 인해 귀머거리가 되어버렸습니다. 하지만 그는 평생 많은 연구를 했고 많은 발명을 했습니다. 발명왕이라는 명성도 얻었습니다. 어떻게 그렇듯 많은 연구를 할 수 있었느냐고 사람들이 물었을 때 그는 다음과 같이 대답했습니다.

나는 귀가 먼 것을 감사합니다. 아무리 시끄러워도 듣지 못하니 그 덕에 연구에만 몰두할 수 있었습니다.”

여러분에게는 어떤 감사의 제목이 있으십니까? 어쩌면 여러분 중에는 난 별로 감사할 일이 없는데...’라는 생각을 갖고 있는 분도 있을 것입니다. 사람들이 감사하지 못하는 데에는 몇 가지 중요한 이유들이 있습니다.

첫 번째는 감사를 무엇인가를 얻는 것으로만 생각하기 때문입니다.

두 번째는 지금 갖고 있는 것보다는 잃은 것에만 초점이 맞추어져 있기 때문입니다.

세 번째는 지금 갖고 있는 것들을 당연한 것으로 받아들이기 때문입니다.

감사란 환경이 바뀌고 세상이 달라진다고 할 수 있는 것이 아닙니다. 더 많은 것을 가진다고, 지금 내가 있는 문제가 해결된다고 할 수 있는 것이 감사가 아닙니다. 만약 감사의 뿌리가 그런 외적인 것에 있다면 감사는 바람에 흔들리는 갈대와 같고, 기초가 약해서 작은 비바람에도 무너지고 마는 부실한 건물과도 같을 것입니다.

감사는 그 뿌리를 보다 깊은 곳에 두고 있습니다. 그리스도인의 감사는 우리가 하나님의 은혜와 자비를 입었다는 사실에서 비롯됩니다. 그리고 우리에게 주어진 모든 것들이 하나님의 자비와 긍휼에서 비롯된 선물임을 인식하는데서 비롯됩니다. 또 그리스도인들의 감사는 하나님의 신실하심과 섭리하심을 확신하는 믿음에서 비롯되는 것입니다. 성경은 이렇게 기록하고 있습니다.

여호와께 감사하라 그는 선하시며 그 인자하심이 영원함이로다.”(118:1)

여호와의 자비와 긍휼이 무궁하시므로 우리가 진멸되지 아니함이니이다. 이것이 아침마다 새로우니 주의 성실이 크도소이다.”(3:22-23)

항상 우리를 그리스도 안에서 이기게 하시고 우리로 말미암아 각처에서 그리스도를 아는 냄새를 나타내시는 하나님께 감사하노라”(고후 2:14)

감사할 수 없는 상황에서도 감사의 조건을 찾는 것이 참 감사입니다. 감사는 외부환경에서 오는 것이 아니라 속사람 안에 있는 태도이고, 성품이기 때문입니다. 그래서 감사의 조건이 주어진다 해도 감사하는 사람은 그리 많지 않습니다. 올 한해를 돌이켜 볼 때, 당신은 감사할 것이 더 많습니까, 아니면 불평거리가 더 많습니까? 감사하는 여러분에게 하나님께서 더 좋은 것으로 채우실 것입니다.

항상 기뻐하라 쉬지 말고 기도하라 범사에 감사하라 이는 그리스도 예수 안에서 너희를 향하신 하나님이 뜻이니라”(살전 5:16-18)

감사가 감사할 환경을 만드는 재료입니다. 감사가 하나님이 감사할 수 없는 환경을 감사하는 환경으로 바꾸시는 일을 하실 수 있게 하는 믿음의 법칙입니다. 한 주 간도 감사할 수 없는 것을 감사하는 선린순복음교회 성도되시길 기도합니다.

예수님의 작은 노예가 되고 싶은 변임수 목사가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66 브라가의 골짜기 변임수목사 2012.12.23 3305
65 고난 중의 피난처 변임수목사 2012.12.09 2807
64 하나님의 뜻을 분별하는 방법 변임수목사 2012.12.02 2956
63 불완전한 이들을 다루시는 하나님의 방법 변임수목사 2012.11.25 2847
62 성공적으로 자신을 경영하십시오. 변임수목사 2012.11.18 2713
61 불평불만을 그만 두라. 변임수목사 2012.11.11 2862
60 실패를 두려워 말라. 변임수목사 2012.11.04 2960
» 감사 하십시오 변임수목사 2012.10.28 2144
58 균형 잡힌 삶을 살고 있습니까? 변임수목사 2012.10.21 2979
57 기독교는 죄 사함과 생명을 주는 종교 변임수목사 2012.10.07 1911
56 어려운 문제 속에서 믿음으로 사는 비결 변임수목사 2012.09.30 2871
55 당신은 변명에 익숙한 사람이 아닙니까? 변임수목사 2012.09.23 2146
54 미래를 준비하는 법 변임수목사 2012.09.16 1887
53 만남을 가꾸십시오. 변임수목사 2012.09.09 2655
52 피곤을 이기고 활력을 되찾으려면 변임수목사 2012.09.02 2690
51 현명한 판단을 위한 여덟 가지 원리 변임수목사 2012.08.26 2159
50 무엇을 염려하십니까? 변임수목사 2012.08.19 2451
49 당신은 무슨 생각을 하십니까? ② 변임수목사 2012.08.12 2016
48 당신은 무슨 생각을 하십니까? 변임수목사 2012.08.05 2056
47 당신의 감정이 상처를 입을 때...! 변임수목사 2012.07.29 2006
Board Pagination Prev 1 2 3 ... 4 Next
/ 4